점점 더워지는 날씨로 본격적인 여름이 다가왔음을 느낄 수 있는 요즘. 곧 다가오는 휴가 시즌과 곳곳에서 들리는 축제 소식으로 마음이 들뜹니다. 이번 여름에는 아름다운 자연과 다채로운 문화예술을 자랑하는 프랑스로 떠나 보는 것은 어떨까요? 올 여름 당신에게 완벽한 휴가를 선사할 뜨거운 열기가 가득한 프랑스 축제를 소개합니다!

 

■ 한 여름 밤의 낭만을 즐기는 ‘니스 재즈 페스티벌(Nice Jazz Festival)’

  


프랑스 남부의 휴양도시 니스(Nice)에서 펼쳐지는 한 여름 밤의 축제, 니스 재즈 페스티벌(Nice Jazz Festival). 꼬뜨 다쥐르(Côte d’Azur) 지방의 주도인 니스는 세계적인 휴양지로 문화, 예술, 자연 등 다양한 매력이 공존하고 있는데요. 1세기경 세워진 고대 로마 원형 경기장 아레나 드 시미에(Arènes de Cimiez)와 주변의 유적지 공원을 재즈 페스티벌의 축제 장소로 사용하고 있어 더욱 매력적이랍니다. 이 축제는 1948년 시작된 이래로 루이 암스트롱(Louis Armstrong), 디지 길레스피(Dizzy Gillespie), 레이 찰스(Ray Charles) 등과 같은 대표적인 재즈 음악가들이 참석하면서 유럽 최고의 재즈 축제라는 명성을 얻었는데요. 시간대와 장소 별로 다양한 무대가 펼쳐져 축제를 찾는 이에게 색다른 매력을 선사한답니다. 


축제 기간: 6/16~20

홈페이지: www.nicejazzfestival.fr

 

■ 인간의 한계를 시험하는 국제적인 자전거 대회 '뚜르 드 프랑스(le Tour de France)'

  


사이클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프랑스에서 매년 7월, 3주 동안 열리는 세계적인 사이클 경기 뚜르 드 프랑스(le Tour de France)를 주목하세요. 프랑스 일주를 뜻하는 이 경기는 1903년 시작돼 무려 10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지고 있죠. ‘지로 디 이탈리아(Giro d'italia)’, ‘부엘타 아 에스파냐(Vuelta a España)’와 함께 세계 3대 자전거 대회로 꼽히고 있죠.  프랑스 전역과 인접 국가를 사이클로 일주하는 만큼 '죽음의 레이스'로 불리기도 하는데요. 사이클을 사랑하는 분들에겐 꼭 한 번 참여하고 싶은 대회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뚜르 드 프랑스 경기는 약 3주의 시간 동안 20~21개의 구간을 하루에 한 구간 씩 달리게 되고, 매년 그 시작 장소와 코스가 조금씩 달라지지만 마지막 피날레는 언제나 샹젤리제 거리에서 장식하게 되는데요.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이 파리 전역을 달리는 모습이 장관을 이루고, 인간의 한계를 시험하는 세계 최고의 사이클 대회를 경험해 보세요. 


축제 기간: 7/2~24

홈페이지: www.letour.fr


■ 도심 속 해변, ‘파리 플라주(Paris Plage)’

  


파리 센 강변에 여름 휴가 기간 동안에만 개장하는 인공 해변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파리 해변’이라는 인공 해변 ‘파리 플라주(Paris Plage)’. 이곳은 경제 사정이나 바쁜 도시 생활로 휴가를 떠나지 못하는 파리 시민과 파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는데요. 7월과 8월 사이 센 강에 인공 모래 사장과 함께 야자수, 파라솔 등을 설치해 해변 분위기를 조성합니다. 안전 상의 이유로 강에서 수영하는 것은 금지하고 있지만 다양한 문화행사와 일광욕 등을 즐길 수 있는데요. 파리로의 여름 휴가를 계획하고 있다면, 파리 플라주에서 색다른 휴가를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요? 


축제 기간: 7/20~8/23

홈페이지: www.parisinfo.com/sortie-paris/135161/paris-plages


도시와 자연이 공존하는 이 곳, 언제 만나도 아름다운 프랑스. 여름 휴가와 문화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프랑스 축제의 현장에서 잊지 못할 여름 날의 추억을 만들어 보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