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은 가장 짧은 달이지만 졸업식이나 때로는 설 연휴까지 연중 행사가 집중된 시기이기도 합니다. 1년 중 가장 달콤한 날인 2월14일 발렌타인데이도 빼놓을 수 없는 특별한 날인데요. 우리나라에서는 ‘여자가 남자에게 초콜릿을 건네는 날’로 단순하게 치부되어 버리는 경향이 있지만, 알고 보면 발렌타인데이는 초콜릿 이상의 달콤함이 담겨있는 날입니다.


Love from Valentine

발렌타인데이의 기원에 관해 많은 이야기들이 있습니다. 그 중 가장 로맨틱한 기원은 로마의 성발렌타인(St. Valentine) 스토리인데요. 성 발렌타인(st. Valentine)은 당시 황제 클라디우스가 젊은 청년들을 군대로 끌어들이고자 결혼금지령을 내린 것에 반대하여, 서로 사랑하는 젊은이들을 결혼시켜준 죄로 A.D. 269년 2월 14일에 순교한 사제의 이름입니다. 그는 그 당시 간수의 딸에게 " love from Valentine"이라는 편지를 남겼고, 발렌타인데이에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는 풍습의 기원이 되었다고 합니다. 발렌타인데이가 연인들의 날로 알려져 있는 것도 여기에 있습니다.
또 다른 기원에 관한 이야기는 영국인들이 새가 짝을 짓는 날이 2월 14일이라고 믿었던 것에서 유래했다는 것과 봄이 연인을 위한 계절로 여겼던 데서 나왔다는 설도 있습니다. 그 밖에도 고대 로마에서는 루퍼칼리아(Lupercalia)라는 축제를 2월15일에 열어서 늑대로부터의 보호를 기원하고 이 축제기간 동안에 여자들은 다산을 빌었는데 이런 로마의 축제가 영국으로 이어져 오늘날의 발렌타인이 되었다고도 하죠.


Happy Valentine’s Day

그 시작이 어쨌건, 세계적으로 발렌타인데이는 1년 중 가장 달콤한 날로 자리잡은 것은 분명합니다. 연인 사이라면 초콜릿을 나누며 더할 나위 없이 달콤한 데이트를 즐길 수 있고, 가까운 친구나 가족간에 소소한 카드를 주고받거나 식사를 함께하며 발렌타인데이를 기념하기도 합니다. 

아직까지 상술이라는 의구심으로 바라보는 우리의 눈길과는 달리 서양에서의 눈길은 조금 다른데요. 영화 ‘섹스앤더시티’에서는 발렌타인데이를 기념하여 샬롯의 딸이 캐리에게 카드를 써주기도 하고, 미란다와 캐리는 레스토랑에서 함께 식사약속을 잡기도 합니다. (비록 이날 레스토랑에서 싸우고 말았지만.) 톱스타들의 대거 출연으로 많은 화제가 되었던 영화 Valentine’s Day처럼 아예 발렌타인 데이를 테마로 하는 외국영화도 심심찮게 볼 수 있습니다. 
우리가 초콜릿에 포커스를 두는 것에 비해 그들은 달콤함을 나누는 것에 초점을 맞추어 함께 하는 것에 의미를 더 가중화 합니다. 발렌타인데이 축하카드를 연인, 친구들, 가족들에게 보내고 많은 연인들은 "나의 발렌타인이 되어주세요" 라고 사랑을 속삭입니다. 상점들은 2월 14일이 되기 훨씬 전부터 발렌타인 용품과 장식을 팔고 어린 학생들은 교실을 하트와 레이스로 장식을 하고 사람들은 각자의 친구들에게 사탕, 꽃, 특별한 선물을 주곤 한답니다.


Valentine’s Day in France

<역대 TIMBRE COEUR>


예술과 낭만이 살아있는 프랑스답게 발렌타인 데이를 기념한 조금 독특한 방식이 있습니다. 바로 발렌타인데이 기념 우표 발행인데요. 매년 프랑스 우체국에서 패션 디자이너를 한 명씩 선정해 하트 모양의 TIMBRE COEUR 컬렉션을 발행합니다. 2001년부터 입생로랑(Yves Saint Laurent), 크리스챤 라크루와(Christian Lacroix), 또랑뜨(Torrente), 샤넬(Chanel), 꺄사렐(Cacharel), 장루이 쉐레(Jean-Louis Scherrer), 지방시(Givenchy), 랑방(Lanvin)등 오트쿠튀르와 프레타포르테의 다양한 디자이너들이 이 참여했습니다. Timbre Coeur'(하트 우표)컬렉션은 발렌타인데이 한 달 전인 1월 둘째 주부터 2월 14일까지만 구입이 가능하니, 발렌타인데이 때마다 우표를 수집하는 것도 색다른 재미를 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12 TIMBRE COEUR, Adeline André >


2012년에는 오트쿠튀르의 대표적인 디자이너 아드린느 앙드레(Adeline André )가 합작의 주인공으로 선정되어 심플하면서도 임팩트 있는 기념 우표를 탄생시켰습니다.

보름 남짓으로 다가온 2월 14일을 맞아 발렌타인 데이에 대하여 속속들이 훑어보았습니다.
이번 해에는 비단 연인이 아닐지라도 가까운 사람들에게 초콜릿을 건네거나 식사를 하면서 달콤함을 나누는 발렌타인 데이를 준비해 보는 건 어떨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