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렌치 시크’ 하면 뭐가 떠오르시나요? 많은 분들이 이 질문에 프랑스의 영화배우이자 가수, 패셔니스타로 유명한 샤를로뜨 갱스부르를 떠올리지 않을까 싶은데요. 그녀는 원조 프렌치 시크의 대명사 제인 버킨의 딸로, 태생부터 타고난 프렌치 시크계의 금수저라고도 불립니다. 파격적인 소재의 영화에 출연해 국내에서 더 유명해지기도 했는데요. 전형적인 미녀의 외모가 아닌 그녀의 폭발적인 인기, 그 인기의 비결이 무엇인지 소개합니다.


■ 무심한 듯 시크한 '프렌치 시크' 패션의 매력
 

  


그녀의 패션은 소위 말해 ‘Dressed up(갖춰 입다)’과는 거리가 멀다고 볼 수 있습니다. 샤를로뜨 갱스부르는 부스스한 헤어 스타일, 청바지에 하얀 티셔츠를 아무렇게나 걸쳐도 멋을 내는 그야말로 프렌치 시크의 정수를 보여주는데요. 얼굴에 진 주름마저도 무심한 듯 자연스러운 그녀만의 매력을 더하고 있는 것처럼 보입니다. 공식 석상에서도 편안한 셔츠와 블랙 슬랙스, 레더 재킷, 트렌치 코트 등의 아이템을 선보여 주목을 받기도 했었죠.


■ 영화 <님포 매니악>에서 선보인 파격적인 연기력
 

  


2014년 그녀가 출연한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영화 <님포 매니악>은 큰 화제를 낳았는데요. 샤를로뜨 갱스부르는 이 영화에서 성적인 욕망에 눈이 먼 주인공 ‘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습니다. 영화 자체는 예술이냐, 외설이냐를 두고 말이 많았지만 소화하기 어려운 캐릭터를 완벽히 연기해 낸 그녀의 연기력만큼은 찬사를 받았습니다. 이외에도 영화 <안티크라이스트>에서 아들을 잃고 괴로워하는 엄마를, <멜랑꼴리아>에서 는 지구 종말을 앞둔 현대인의 우울한 모습을 명품 연기로 완벽하게 표현해 냈습니다.


■ 달콤한 음악으로 귀까지 황홀하게 만드는 그녀!
 

  


샤를로뜨 갱스부르의 아버지는 <Je T’aime. Moi Non Plus 나는 널 사랑해 더 이상은 아니야>로 유명한 프랑스 대중문화의 아이콘 세르쥬 갱스부르입니다. 부모의 영향을 많이 받은 그녀는 연기는 물론 음악 분야까지 재능을 보였는데요. 특히, 그녀의 대표곡인 <5:55>는 각종 프랑스 앨범 차트에서 정상을 차지하기도 했습니다. 날이 밝아오는 새벽을 그리는 듯한 피아노 선율과 샤를로뜨 갱스부르만의 감성적인 목소리가 완벽하게 어우러진 노래로 국내 팬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는 곡이랍니다.


영화에 음악, 패션까지 모두를 섭렵한 다재다능한 그녀 샤를로뜨 갱스부르. 연휴도 끝나고 점점 지루해지기 시작하는 오늘. 그녀의 영화 한 편, 노래 한 곡으로 쓸쓸한 마음을 달래보시는 건 어떠신가요? 샤를로뜨 갱스부르와 함께 마치 프랑스에 여행을 온 듯 프렌치 시크의 정석을 느껴보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3.13 13:30 조현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번째 단락의 글내용에서 멜랑콜리아와 안티크라이스트의 내용이 서로 뒤바뀌었네요.

 

루이까또즈가 후원하는 국내 유일의 프랑스 영화 상영 프로그램, '시네프랑스'! 그간 시네프랑스에서는, 매번 다양한 주제를 통해 매력 넘치는 프랑스 영화들을 관객들에게 선보여왔는데요. 2015년 5월, 루이까또즈가 매 월 블로그 구독자 여러분들을 시네프랑스에 초대하는 ‘시네프랑스 블로그 이벤트’를 시작합니다.


■ 5월 시네프랑스 초대 이벤트
 


5월의 시네프랑스는 프렌치 시크의 대명사이자 국내에서도 많은 매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는 세계적인 여배우, '샤를로뜨 갱스부르'의 특별전으로 진행될 예정인데요. 대체 불가능한 매력으로 다양한 작품에서 매번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고 있는 샤를로뜨 갱스부르의 또 다른 모습을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에 루이까또즈 블로그 구독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5월 시네프랑스 초대이벤트 응모가 종료되었습니다.

참여해주신 모든분들께 감사드리며,

당첨자 명단은 아래에서 확인가능합니다.

 

응모방법

아래 보기 중 ‘5월 시네프랑스’ 주제와 알맞은 번호를 골라, 

본인 휴대폰 뒷자리(4자리)와 함께 덧글로 남기기


<보기>

①프랑스어권 시네마 

②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정답)

③파브리스 루치니 특별전 

④알렝레네 기획전


 

응모기간 

2015년 5월 11일(월) ~ 2015년 5월 17일(일)

 

경품

시네프랑스 영화 초대 (10명 / 동반 1인)
 

당첨자 발표

2015년 5월 18일(월)

루이까또즈 공식 블로그: http://louisien.com/736


당첨자 정보 수집 기간

2015년 5월 18일(월) ~ 2015년 5월 22일(금) pm 3:00까지

* 수령 기간 내 정보 미 전달 시 당첨 취소

 

영화뿐만 아니라 음악, 패션 분야에서도 감각적이고 뛰어난 예술적 활동을 선보이고 있는 샤를로뜨 갱스부르. 지금 우리가 꼭 만나 보아야 할 세계적인 여배우 샤를로뜨 갱스부르와의 낭만적인 랑데뷰가 펼쳐지는 ‘5월의 시네프랑스’를 루이까또즈와 함께 만나보세요!

 


당첨자발표
 

 

루이까또즈 '시네프랑스' 5월 초대이벤트 당첨자를 발표합니다. 당첨되신 분들은 5/21(목) 까지, 본 포스팅에 남겼던 자신의 댓글 아래에 '비밀댓글'로 성함과 연락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 당첨 정보 수령 기간 내 정보 미 전달 시 당첨 취소)

 

 

당첨자 명단 (10명)

ex) 응모 닉네임 (본인 휴대폰 번호 뒷 4자리)

 

김영은 (0717)

김은미 (6237)

변정아 (3923)

숲 (9543)

유승은 (0846)

이나라 (7652)

이윤미 (2654)

이주희 (6855)

최재원 (3040)

황지예 (8539)

 

경품

시네프랑스 영화 초대 (10명 / 동반 1인 가능)

 

* 관람 정보

일시: 5/26 화, pm 8:00

장소: 메가박스 아트나인

영화 <내 아내는 여배우> 상영

(※당첨자 신분증 확인 후 입장 가능)

 

매 달 새로운 테마로 펼쳐지는 '루이까또즈와 함께하는 시네프랑스'! 다음에는 또 어떤 주제로 영화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 지, 6월에 다시 찾아올 시네프랑스 이벤트도 기대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5.05.13 23:16 한제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답 2번, 1062

  3. 2015.05.14 16:24 최재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답: 2번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3040/ 어떤 작품일지 궁금하네요 꼭 보고싶어요 ^^

  4. 2015.05.15 09:41 전희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1204
    가고 싶어효!!

  5. 2015.05.15 09:42 김민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답 :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7749/프랑스영화 좋아하는데 꼭 보고싶어요!

  6. 2015.05.15 09:42 박용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4859
    가고싶습니다!

  7. 2015.05.15 09:44 맨도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샤를르또 갱스부르 특별전! 한번은 꼭 가보고 싶어요

  8. 2015.05.15 09:45 싱글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답 2번!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어떤 작품일지 기대되네요

  9. 2015.05.15 09:46 미네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그냥 이름만으로도 가야할 가치가..

  10. 2015.05.15 09:47 베지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영화관에서 직접 제눈으로 보고싶네요

  11. 2015.05.15 14:28 장선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답은 2번 샤를로뜨갱스부르특별전! 5586 완전좋아하는배우야욯ㅎㅎㅎ

  12. 2015.05.15 16:19 소림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 1209 / 보고싶어요.

  13. 2015.05.15 16:20 김주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샤를로뜨갱스부르 특별전
    5579
    프랑스 영화 좋아합니다

  14. 2015.05.15 16:20 이지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 1092, 기대되요 ^^

  15. 2015.05.15 16:21 공수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이용 / 1104 입니다 / 넘넘 기대되용 ^0^

  16. 2015.05.15 16:21 이기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 1207 / 꼭 가보고 싶어요

  17. 2015.05.15 18:06 공지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 5236 / 영화 꼭 보고싶어요~

  18. 2015.05.15 18:07 김민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 2356 / 영화관에서 직접 보고싶어요!

  19. 2015.05.15 19: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②샤를로뜨 갱스부르 / 9543/ 매력적인 그녀를 빌미로 일하느냐 바쁜 친구들과 만날 기회를 마련해주세요 ^^

  20. 2015.05.17 13:44 황지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번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 8539 / 무척 좋아하는 배우인데 프랑스 영화를 좋아하는 사람들과 모여 같이 보다니 기대되네요.

  21. 2015.05.18 09:56 신고 sho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②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 제가 너무 좋아하는 샤를로뜨 갱스부르 특별전! 보고싶네요-

각국을 대표하는 훈훈한 국제 청년들의 이야기를 만날 수 있는 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서는 세계 곳곳에서 새로운 삶을 찾기 위해 건너온 이민자들의 이야기가 언급되기도 했었죠. 그만큼, 적지 않은 나라들에서 이 ‘이주민 문제’는 큰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데요.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이주 노동자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웰컴, 삼바>가 국내 개봉을 앞두고, 이 영화의 모티브가 된 프랑스 원작 소설 역시 또 한번 주목 받고 있다고 합니다. 담백한 필체로 소외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깊이 있게 써내려 가며, 많은 이들에게 감동과 깨달음을 준 작가, 델핀 쿨랭의 소설 <프랑스를 위한 삼바>를 만나보겠습니다.


흑인 이주민 청년, 관용의 나라에서 길을 잃다



‘관용의 나라’라고도 불리는 프랑스. 그만큼 프랑스는 피부색, 언어, 사고방식, 문화 등 많은 것이 혼재되어 있는 다채로운 이민자들의 나라이기도 합니다. 델핀 쿨랭의 소설 <프랑스를 위한 삼바> 역시, ‘삼바’라는 이름을 가진 한 이주 노동자가 프랑스를 찾아오면서 시작되는 이야기인데요. 아프리카 말리의 수도, 바마코에서 나고 자란 주인공 삼바는, 우연히 맞이한 아버지의 죽음을 계기로, 보다 ‘인간답게’ 살고자 하는 염원과 함께 프랑스로 향하게 됩니다. 목숨을 건 사건 사고들과, 함께한 동료들의 희생. 프랑스라는 나라에 닿기까지의 여정은 결코 순탄치 않았는데요. 하지만 마침내, 삼바는 그가 그토록 원하던 나라, 프랑스에 도착하게 됩니다. 



영화 <웰컴, 삼바>의 원작 소설 ‘ Samba pour la France’(좌) / 한국판 소설 ‘웰컴, 삼바’(우)


그러나 그가 품어왔던 꿈은 그가 도착한 낯선 도시에서는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희망으로 가득찬 밝은 미래 대신, 이방인을 향한 사람들의 차가운 시선과 배척만이 그를 맞이할 뿐이었는데요. 그가 프랑스까지 오기 위해 겪었던 수많은 위기의 순간들보다 더한 고난이 그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그가 이 낯선 땅에 발을 디딘 나이는 19살. 프랑스에 잠시 동안 머물 수 있는 ‘임시 체류 허가증’을 받은 후, 삼바는 10년이 넘는 긴 시간 동안 프랑스 국민과 똑 같은 세금을 내며 살아왔는데요. 하지만 오랫동안 방문하지 못했던 고향에 가기 위해 정식 체류증을 발급 받으려던 그에게, 체류증 발급 거절과 함께 아프리카로 돌아가라는 느닷없는 소식이 들이닥치게 됩니다.


깊이 있는 시선으로 바라본 소외된 이들의 이야기



작가 델핀 쿨랭(좌) / 델핀 쿨랭이 연출한 단편 영화 <17filles>


프랑스 현대 문단의 주목 받는 작가로 떠오르고 있는 델핑 쿨랭의 소설 <프랑스를 위한 삼바>는, 2011년 프랑스 랑데르노 문학상 수상작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영화 <웰컴, 삼바>와는 다소 대조되는 분위기와 예리한 통찰력으로 독자들을 사로잡았습니다. 긴 세월 동안 새로운 나라에서 일군 모든 것들이 무의미하게 무너져 내리던 날 삼바는 큰 절망에 휩싸이게 되지만, 작가는 그를 절망하게 만든 것이 단지 그 뿐만은 아니라고 말합니다. 마치 자신을 감정 없는 사람처럼 대하는 무례한 고용주의 태도들, 그를 단지 노동가치로만 치부하는 사람들의 폭력적인 사고방식과 관습들, 그리고 자신이 노동을 바쳐온 나라에 속하지 못하고 이방인으로서 떠돌 수 밖에 없는 절망감. 그 모든 것들이, 그를 초라하게 만든 이유들이었죠.

  


프랑스의 사르코지 전 대통령의 부인 카를라 브루니 역시, 대통령과 결혼하기 전까지는 시민권을 얻지 못했을 정도로 현재 프랑스는 매우 강경한 이주민 추방 정책을 펼치고 있다고 합니다. 소설 속에는, 이민자 및 난민자들을 위한 시민 단체에서 작가가 실제 봉사활동을 한 경험 또한 녹아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내는 생생한 사례들도 엿볼 수 있는데요. 작가 델핀 쿨랭은, 이러한 사회문제를 진지한 시선으로 바라보는 한편, 담담한 문체로 독자들의 마음에 잔잔한 감동의 물결을 불러일으킵니다. 사람을 향한 따뜻한 시선이 느껴지는 이 매력적인 소설 속에서,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만나보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이미 우리 사회 깊숙이 자리 잡고 있는 난민과 이주자 문제는 단지 프랑스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인 문제로 자리잡았습니다. ‘체류증’이라는 한 장의 서류에 달린 주인공 삼바의 운명은 과연 어떻게 될 지, 안타까움에 마음 졸이게 되는데요. 화려한 도시 뒤로 감춰진 소외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이 한 권의 책으로 긴 연휴, 사색이 담긴 휴식을 취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