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야흐로 '아재'의 시대로 불리는 요즘. 아재와 옴므파탈이 더해져 '아재파탈'이라는 신조어가 생겼을 만큼 자기 관리에 신경을 쓰는 3040남성들이 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아재가 아재파탈을 완성하는 조건은 무엇일까요? 바로 센스 있는 유머 감각과 트렌디한 패션 아이템이 아닐까 싶은데요. 아저씨에서 아재로, 아재에서 오빠로 거듭나는 트렌디한 루이까또즈 지갑 아이템을 소개합니다!


■ 감각적인 컬러가 돋보이는 남성 지갑 아이템

  


실제로 아재는 아저씨의 낮춤말이라고 하는데요. 최근에는 아재를 트렌디하고 유머감각이 있는 3040 남성을 지칭하기도 하죠. 흡사 신경을 쓰지 않은 것처럼 보이고 스타일리시함은 전혀 찾아볼 수 없는 룩은 아저씨 패션의 대명사로 일컬어지곤하는데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여름에는 어둡고 칙칙한 지갑보다는 감각적인 컬러나 패턴이 포인트가 되는 아이템을 사용하는 것이 좋답니다.


[(좌)품번: SK1AH23NA, 가격: 173,000원/(우)품번: SK1AH06GA, 가격: 168,000원]


돋보이는 컬러의 알자스 남성 지갑은 세련되면서 모던한 옴므 스타일로 감각적인 배색이 매력적인 아이템인데요. 디자인은 스타일리시하면서도 스크래치가 잘 나지 않는 편이어서 실용적인 제품이랍니다. 그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컬러의 시도가 부담스러운 분이라면 앞서 소개했던 알자스 옴므 라인의 톤온톤의 컬러 배색이 매력적인 반지갑을 선택해 보세요. 심플하고 우아한 감성의 비즈니스 컨템포러리 라인의 알자스 옴므는 트렌디함과 비즈니스맨의 품격을 모두 갖췄으니 말이죠.


알자스 남성 반지갑(네이비) > http://goo.gl/01DDGo

알자스 남성 반지갑(그레이) > http://goo.gl/XabcqD



■ 시그니쳐 패턴으로 완성하는 클래식과 트렌디함

  


평소 모던한 룩을 즐기는 남성이라면 패턴을 활용한 패션 아이템에 주목하세요! 트렌드를 따라가기 위해 무던히 신경을 쓴 것처럼 보이지 않으면서도 손끝의 스타일리시함을 완성할 수 있답니다. 특히 브랜드의 시그니쳐 패턴과 눈길이 가는 컬러 조합은 클래식과 트렌디함을 모두 갖출 수 있는 베스트 아이템이죠.

[(좌)품번: SJ3NH31NA, 가격: 163,000원/(우)품번: SK1NH18OR, 가격: 168,000원]


루이까또즈의 감각적인 모노그램을 적용한 젊고 모던한 니스 옴므 라인의 남성 반지갑입니다. 브랜드의 시그니쳐 패턴에 포인트 컬러를 더해 트렌디함까지 모두 갖췄는데요. 모서리 부분의 엣지 있는 금속 장식이 고급스러움을 완성합니다. 


니스 남성 반지갑(네이비) > http://goo.gl/z2OsoS

니스 남성 반지갑(오렌지) > http://goo.gl/zTDv9e


아재를 오빠로 바꾸는 지갑 아이템. 여러분은 어떤 제품을 선택하셨나요? 트렌디하면서도 멋스러운 감각이 느껴지는 루이까또즈 옴므 아이템으로 남자의 품격을 완성하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조그마한 액세서리부터, 다채로운 컬러까지. 여성들의 스타일링이 가진 무한한 가능성에 비해 남성들의 스타일링에 한계가 있다고 생각하진 않으셨나요? 하지만 남성들의 멋스러움의 시작과 끝이야말로 바로 섬세한 디테일에 있다는 것! 지갑과 벨트 같은 필수 아이템에 조금만 더 신경을 쓴다면, 일상 생활 속에서 더욱 멋진 스타일링을 선보일 수 있답니다. 작은 것에서부터 시작되는 남성의 품격, 루이까또즈와 함께 만나볼까요?


■ 트렌디한 남성의 지향점, 심플 & 모던 스타일
 



기본적으로 단정한 정장 스타일링을 주로 하게 되는 비즈니스맨들에게 섬세한 감각을 어필할 수 있는 심플하면서 모던한 디자인의 아이템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어떤 스타일링에도 잘 어우러지는 베이직한 디자인이지만, 자칫 너무나 평범해질 수 있는 남성 오피스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유니크한 매력이 곳곳에 숨어있는데요. 시크한 블랙 컬러, 그리고 스마트한 느낌의 네이비 컬러에 포인트 디자인과 배색이 더해져 차별화를 두었습니다. 



[1. 품번: BK1AH01BL, 가격: 148,000원/2. 품번: SK1AH01NA, 가격: 173,000원/3. 품번: BK1LH01BL, 가격: 143,000원]


깔끔하면서 우아한 블랙 컬러의 자동 벨트는, 남성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는 버클 디자인으로 제작되었는데요. 기본적인 비즈니스 룩에 자연스럽게 어우러집니다. 절제되고 모던한 감각을 지닌 네이비 컬러 반지갑은 포멀한 룩과 캐주얼 룩 모두에 잘 어울리기 때문에, 데일리 아이템으로도 제격인데요. 부드러운 남성의 매력을 드러내고 싶다면, 직선 라인이 돋보이는 버클 디자인의 벨트를 선택해보세요. 좀 더 안정적이고 베이직한 멋을 갖출 수 있을 겁니다.


■ 젠틀한 매력을 지닌 남자의 클래식 아이템
 

 


영화 <킹스맨>의 주인공이었던 해리 역의 콜린 퍼스가 많은 여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던 이유, 바로 그의 젠틀한 매너와 클래식한 스타일 덕분이 아닐까요? 신사적인 매력을 한껏 어필해주는 클래식한 아이템이야말로, 남자들이 지녀야 할 필수 아이템이라고 할 수 있죠. 유행에 상관없이, 높은 퀄리티의 고급스러운 아이템과 오랜 시간 함께 하고 싶다면 루이까또즈의 클래식한 남성 아이템에 주목해주세요!


[1. 품번: SH1NH18BL, 가격: 143,000원/2. 품번: BK1LH03BL, 가격: 143,000원/3. 품번: SJ3NH12BL, 가격: 168,000원]


고급스러운 사피아노 소가죽을 사용하여 기품 있는 남자의 매력을 여과 없이 드러낸 매니시한 블랙 반지갑은, 많은 사랑을 받았던 루이까또즈의 베스트 셀러 중 하나입니다. 젠틀한 신사의 매력을 살리는 블랙 컬러 자동벨트는 중앙의 브랜드 로고가 고급스러운 포인트가 되어주는데요. 심플하면서도 과하지 않은 포인트 벨트를 찾는 분들에게도 추천하고 싶은 제품이에요. 가죽콤비에 한 줄 띠 형태로 루이까또즈의 클래식한 모노그램 패턴을 매치 시킨 반지갑은, 클래식하면서도 경쾌한 느낌을 주는 아이템이랍니다.  



가장 사소해 보이지만, 스타일링에서 가장 큰 힘을 발휘하는 디테일의 힘! 남성 스타일링에서 꼭 잊지 말아야 할 포인트랍니다. 루이까또즈 옴므라인의 지갑 & 벨트와 함께 디테일한 부분까지 챙길 줄 아는 센스 있는 남성으로 거듭나 보는 건 어떨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모든 것에 완벽한 사람은 없습니다. 타고난 천성을 마음대로 바꾸는 것은 다소 어려울지 몰라도 패션에 있어서 만큼은 완벽해지고 싶은 사람들이 가장 주의를 기울이는 것, 바로 패션 아이템이 아닐까 합니다. 비로소 완벽하게 스타일링을 완성시켜주고, 전체적인 코디네이션의 유니크한 방점을 찍어주는 패션 아이템. 보다 완벽에 가까워지고 싶은 사람들을 위한 보물창고, 바로 6월 가로수 길에 문을 연 루이스클럽에서 그 어떤 것보다 가치 있는 아이템, 그 보물들을 하나씩 살펴보려고 합니다.

개성의 함축본, 지갑 & 머니클립



머리부터 발 끝까지 입고, 신고, 또 손에 들어야 할 패션 아이템은 무궁무진 하지만, 그 중에서도 한시도 곁을 떠나지 않는, 다른 무엇보다 먼저 챙겨야 할 아이템이 있습니다. 다름아닌 지갑 인데요. 다른 아이템에 비해 보이지 않는 곳에 숨어 있다가 비로소 쓰임의 순간에 등장하는 것이기에 더욱 중요한 아이템입니다. 클래식한 디자인의 지갑은 시대를 막론하고 어느 때나 사랑 받는 디자인입니다. 루이까또즈의 심벌이 정가운데에 양각으로 새겨진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과 쓸수록 내 것처럼 길들여지는 가죽소재는, 오히려 시간이 지날수록 멋을 더하는데요. 변치 않는 에티튜드를 가진 믿음직스러운 남성을 대변합니다.

한편 다양한 컬러를 입고 있는 직관적인 디자인의 머니클립은 당신이 좀 더 유머를 가진 사람이라는 것을 말해줍니다. 푸른 색감은 특히 루이스클럽의 아이덴티티인 ‘자유로운 지성’을 드러내기에 제격인데요. 이지적이면서 스마트해 보이는 컬러감으로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특히 스마트 폰이 두꺼운 지갑의 기능을 덜어주기 시작하면서 경량의 미니 사이즈 지갑과 머니클립이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패브릭 등의 가벼운 소재 뿐만 아니라 스마트한 크기와 구성, 그리고 좀 더 차별화된 개성을 드러내는 컬러감이 그 가뿐한 무게만큼이나 산뜻한 포인트가 되어줍니다. 


[(좌) 품번: SH3AH02GA/가격: 158,000원, (우) 품번: SI1NH11BU/가격: 138,000원]


매일 가지고 다니는 소지품인 만큼 그 소재도 중요한데요. 스크래치에 강한 사피아노 소재는 내구성뿐만 아니라 은은하게 고급스러운 광택을 냅니다. 또한 캔버스 PVC소재는 가죽의 단점을 보완하면서 가벼운 무게를 자랑합니다. 루이까또즈의 시그니처인 모노그램 패턴은 클래식함을, 배색으로 들어간 컬러는 트렌디한 감각을 드러내는 포인트가 되어줍니다.

벨트, 클래식과 모던 사이



꼭 누군가에게 보여주려고 하지 않아도, 스스로의 만족감을 위해 신경 쓴 아이템에서 자연스럽게 감각적인 스타일링과 센스가 흘러 나오기도 합니다. 벨트도 그런 아이템 중에 하나인데요. 컬러와 소재, 패턴에 따라 벨트는 마치 축구 경기장의 주심처럼 전체적인 착장에 균형이 맞추어 주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축구 선수들처럼 각기 다른 개성으로 포인트가 되기도 합니다. 블랙, 브라운, 그리고 카멜 등의 클래식한 컬러와 모노그램 패턴의 벨트는, 어떠한 착장에도 어울리는 서랍 속 하나쯤 꼭 있어야 할 필수 아이템입니다. 

트렌디한 감각의 컬러 벨트와 직물로 짜여진 클래식한 패턴의 벨트도 빼놓을 수 없는 아이템입니다. 브리티시 레이싱 그린이나 오렌지가 곁들여진 카멜 컬러, 그리고 버건디와 바이올렛 등의 클래식한 컬러는, 미니멀하고 모던한 착장에는 포인트를, 보다 경쾌한 스타일링에는 자연스럽게 매치되면서 자신의 개성을 한껏 드러냅니다. 여름 시즌에 빼놓을 수 없는 머스트 해브 패턴인 스트라이프는 레드와 네이비, 그리고 그린컬러의 다양한 조합을 보여주며 하얀 돛대를 달고 푸른 바다로 나아가는 듯한 청량감을 안겨줍니다.

버라이어티 타이 컬렉션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Suit & Tie’를 부르며 무대 위에서 클래식 섹시의 진수를 보여줬듯, 남성의 타이 아이템이 단지 포멀한 차림에만 필요하다는 사실은 오해입니다. 클래식한 맨즈룩과 캐쥬얼한 착장에 어울리는 다양한 타이 컬렉션을 루이스클럽에서 만날 수 있는데요. 마치 여성들이 수십가지의 네일 컬러 앞에서 고민하듯, 하나같이 눈길을 끄는 수려한 디자인의 타이 앞에서 행복한 고민이 시작될 것 같습니다. 다양한 컬러와 스트라이프, 체크 패턴과 애니멀 자수, 퍼펙트한 컬러조합은 그야말로 버라이어티한 개개인의 감성을 표현하기에 적격입니다. 

모노톤의 타이 역시 또 다른 방식으로 개성을 표현하는 유니크한 아이템이 될 것 같습니다. 깨끗하게 세탁하고 깔끔하게 다림질한 포근한 린넨을 연상시키는 컬러감이 눈길을 사로 잡는데요. 아이보리와 베이지, 그레이와 옅은 블루톤의 무늬가 주는 아늑함. 매우 아늑하게 꾸며진 방에서 느껴지는 안정감을 타이에서 느껴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단정하게 대각선으로 흐르는 스트라이프와 정직한 스퀘어 패턴은 믿음직스러운 신뢰감을 안겨줍니다. 


[1. 품번: FI1OP11MW7BU 가격:109,000원/2. 품번: FI1OP15MW7RE 가격: 115,000원/3. 품번: FI1OP14MW7NA 가격: 109,000원]



영화 <벨벳 골드 마인>에서 주인공 브라이언 슬레이드는 ‘사람의 인생은 이미지로 결정된다’ 라는 명언을 남겼습니다. 어쩌면 작은 아이템 하나, 그리고 그 속의 디테일은 그 사람의 개성과 취향을 축약한 것일지도 모릅니다. 어쩐지 나와 닮은 것 같은 소지품, 마음을 움직인 스타일링 아이템으로 자신만의 아이덴티티를 표현해보는 건 어떨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