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월 주어진 미션이 공개될 때마다 더욱 더 발전하는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루이지엔 2기 멤버들! 6월에 이어 7월에 수행한 미션 주제는 바로 ‘MUSIC VIDEO’였습니다. 단순한 영상물 제작을 넘어, 곡을 선정하고 이에 맞는 뮤직비디오 기획, 연출까지 험난한 과정을 한 달 남짓한 짧은 기간에 완성해야 했는데요. 클릭하는 순간 어느 때보다 색다른 매력을 선사해줄 L팀과 Q팀의 뮤직비디오를 함께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 L Team- New skool ‘Look at me’
 



L팀의 청일점 권정현군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New skool의 ‘Look at me’란 곡은 미국의 힙합 듀오 Ying Yang Twins ‘Drop’을 리메이크한 곡입니다. 곡의 도입부는 ‘2012 New skool and Louisien’이라는 가사를 새롭게 녹음해, 마치 기존 가수와 더불어 뮤지션으로 거듭난 듯한 신선한 느낌을 주는데요. 전반적으로 자신감 넘치는 남자의 모습을 표현한 가사와 딱 맞아 떨어지는 권정현군의 익살스러운 행동들은 보는 이들에게 재미있는 웃음을 선사해 줍니다.
뮤직비디오 제작에 앞서 L팀은 짜임새 있는 영상을 위해 곡에 맞는 액션들을 직접 그림으로 그렸던 기획서를 공개하기도 했는데요. 최종 영상에는 만화책에 쓰이는 사각 프레임틀을 그대로 응용, 마치 움직이는 만화책을 보는 듯한 효과를 주었으며, 장면 곳곳에서 포인트로 쓰인 자막이나 싸이 ‘강남스타일’의 패러디, NG컷 모음 등을 통해 재기 넘치고 위트 있는 모습을 영상에 담았습니다.

뮤지션 New skool 소개
리드메카 크루 소속 가수로 보컬 ‘9-Second’와 래퍼 ‘Kuma’로 이루어진 힙합 듀오입니다. 대표 앨범에는 작년 6월 9-Second의 첫 믹스테이프 ‘9-Mix’와, 이어 New skool로 발표한 'New Mix'가 있으며, 계속 활발한 음악작업을 선보이고 있는 팀입니다.

* L팀 뮤직비디오에 사용된 곡은 앨범 ‘9-Mix’의 ‘Look at Me! Look at Me! (Feat. Kuma)’입니다.


■ Q Team- 호키포키 ‘몽(Mong)’
 



허스키한 보컬의 목소리가 인상적인 호키포키 밴드의 ‘몽(Mong)’이란 곡으로 뮤직비디오를 제작한 Q팀은, 현실의 일상적인 모습에 일러스트 캐릭터를 덧입혀 다양한 관점의 이야기를 전하는 영상을 만들어내었습니다. 빗소리가 들리는 음악과 전체적으로 색이 바랜듯한 빈티지한 장면들은 그리움에 대한 감성적인 느낌을 잘 나타내고 있는데요. 일러스트 캐릭터 역시 헤어진 연인을 잊지 못하는 남자의 행동을 간접적으로 표현하며 곡의 흐름을 이끌어 가고 있습니다.
눈에 띄는 행동으로 가사를 어필했던 L팀과는 달리, Q팀은 영상에 직접적으로 노래가사를 자막처럼 입히며, 어쿠스틱한 멜로디와 이에 어울리는 서정적인 가사를 잘 전달하고 있는데요. 이를 통해 듣는 이의 마음에 더욱 와 닿고 공감 할 수 있는 장점을 살린 뮤직비디오를 제작 해 내었습니다.

뮤지션 호키포키 소개
호키포키는 진영, 누리, 세원, 주영의 각 악기와 보컬 파트별 4명의 멤버로 구성된 밴드입니다. 다양한 문화축제나 대학가 클럽에서 정기 공연을 펼치고 있는 호키포키 밴드는, 현재 디지털 싱글 버전 음원 작업 등 인디 음악을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뮤직비디오 제작이라는 어려운 과제를 훌륭히 해낸 L팀과 Q팀의 영상을 재미있게 감상하셨다면,루이까또즈 페이스북에서 이어지는 7월 미션 투표 이벤트에도 응원의 댓글과 함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5월, 발대식과 함께 루이지엔 2기 멤버들은 첫 미션을 전달받았는데요, 이들에게 주어진 미션의 주제는 바로 ‘현장 스케치’ 였습니다. 첫 미션인 만큼 두 배의 노력을 기울였다는 두 팀이 담아 온 생동감 있는 현장의 영상속으로 루이까또즈 블로그 구독자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 L Team- Bling Bling Myeong-Dong
 



L팀의 주제는 ‘Bling Bling Myeong-Dong’입니다. 서울 대표 쇼핑거리인 명동의 모습을 반짝이는 사물과 사람들을 통해 감각적으로 담아내고 싶었다는 L팀은, 화려한 악세서리의 반짝임과 매장의 조명, 햇빛을 이용해 말 그대로 눈이 부신 명동의 느낌을 그대로 카메라에 담아냈는데요. 영상이 끝난 후에도 귓가를 맴도는 노래, 가수 타루(taru)의 ‘Bling Bling’이란 배경음악을 통해 영상의 발랄함을 더해 주었습니다. 최신 트렌드를 모두 만날 수 있는 명동을 통해 ‘Bling’이라는 단어는 가진 모든 이미지 표현에 주력한 L팀은, 명동 곳곳에 숨겨진 명소를 카메라에 담고 싶었으나 촬영이 불가능한 공간이 많아 아쉬웠다는 이야기를 들려주기도 했습니다.


■ Q Team- 서울! 서울! 서울!
 



루이지엔 활동 시작을 알리는 첫 미션이니만큼, 4명의 팀원 본래 모습을 꾸밈없이 영상에 담아내고 싶었다는 Q팀은 서울 여러 지역의 재미있고 아름다운 풍경을 영상에 담아 소개했습니다. 프랑스어로 나누어진 각 테마에 따라 서래마을의 몽마르뜨 공원, 인사동의 쌈짓길, 여의도의 한강공원 등 서울의 대표 명소를 소개해 주었는데요. 장난끼 넘치는 제스쳐를 취하고, 아름다운 노을과 함께 지는 해에 입을 맞추는 등 멤버들의 톡톡 튀는 개성도 엿볼 수 있었습니다. 이렇게 재치 있고, 발랄한 모습을 담은 5월 미션영상을 통해 면접 때는 미쳐 보지 못했던 또 다른 매력을 찾을 수 있었는데요, 돌아 오는 주말에는 루이지엔 Q팀의 발자취를 따라 ‘서울구경’을 체험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앞으로 루이지엔의 미션은 루이까또즈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서도 공개될 예정입니다. 매월 L팀과 Q팀의 미션 영상을 감상하신 후 마음에 드는 팀에게 ‘좋아요’ 투표를 해주시면 되는데요, 팀을 선택한 이유와 함께 응원의 댓글 부탁 드립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